와우 8월 9일 패치. 가시의 전쟁 3부(완)(소격아 4주차)

안두인은 로데론 공격을 감행. 겐과 함께 해로를 따라 진격해 언더시티 앞 브릴을 점령.

플레이어는 이시점에서 합류하며, 군단 도입부(부서진 해안 전투)처럼 공격대를 이루어 진행된다.

언더시티 내부엔 si7요원과 발톱의 드루이드들이 대거 잠입해있는 상황. 호드 플레이어들의 색출작업은 마법사지구를 시작으로 언더시티 내부를 모두 처리한 후 진행된다. 다만, si7요원들은 탈출에 성공한듯.

언더시티(구 로데론) 성벽 앞에서 접전이 벌어지고 아제라이트 전차가 위용을 떨치며 나타나지만, 안두인과 겐에 의해 파괴된다.

실바나스는 역병 공격과 실바나스 스스로의 힘을 이용한 강령술 공격을 감행한다.

호드 플레이어는 방독면을 지급받고(역병 분사기는 선택) 전진. 일부 호드 병사를 구출할 수 있지만 다 구하진 못한다.

얼라이언스는 밀려오는 역병을 피해가며(늦으면 꽤 큰 피해가 지속적으로 들어옴) 아군을 구하지만 마찬가지로 다 구하진 못한다.

공격이 헛수고가 된 것에 안두인이 실망하는 사이, 전쟁인도자 동영상에 나왔던 공중부양 함선을 끌고온 제이나가 역병과 해골들을 얼려버린 후 포격을 가해 성벽에 구멍을 만들고, 안두인과 겐, 제이나와 성벽안으로 진입한다.

호드에선 이쯤부터 사울팽이 보이지 않는다. 바인은 실바나스와 함께 정면에서 전투를 벌이고, 나타노스와 로르테마르는 병력을 이끌고 뚫린 성벽을 막으러간다.

얼라이언스는 보스급 트롤 주술사/드루이드에게 진격이 늦어지나(공격력은 별로지만, 공중으로 띄우는 메즈기를 많이쓴다.) 결국 처치해내고 나타노스/로르테마르의 병력과 만나는데 지형도 불리하고 숫자도 불리한 상황.

이때 알레리아의 공허엘프들과 멕카토크의 기계들이 도착해 전황을 역전시킨다. - 배신자들이라며 화를내는 로르테마르가 포인트. - 얼라이언스 플레이어들은 멕카토크의 기계들에 탑승해 전투가 가능하다.

사울팽이 나타나 실바나스를 비난하지만, 실바나스는 명예보다 생존이 더 중요하다며 사울팽에게 폭언을 내붓는다. 

사울팽은 얼라이언스와 혼자 싸우다 포로로 잡혀가며 안두인은 사울팽에게 명예에 대해 나중에 이야기하자고 하지만 사울팽은 '돌아올 수 있다면' 이라고 이야기 한다(약간 함정이 있다는 뉘앙스를 풍김). 

실바나스는 로데론 왕좌에 안두인/겐/알레리아/제이나를 역병과 함께 건물을 무너트려 묻어버리려 시도하며(자신은 벤쉬화 하여 공중으로 날아간다) 제이나가 마법으로 일행을 탈출시키고, 서로 비행포격선들 위에서 상대진영 수장들을 바라보며 언더시티 공성전은 끝나게 된다.


얼라이언스는 정의롭고 정당한 모습을 보여주지만, 위력상으로는 제이나 없으면 아무것도 안되는 느낌. 반면 실바나스는 벤쉬의 힘, 역병, 아제라이트 병기 등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모습을 보여주지만, 사울팽을 비난하는 모습에서 반감을 많이 사서 호드 플레이어들의 반응도 좋지 않다.

by Kelynn | 2018/08/10 22:31 | 게임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Kelynn.egloos.com/tb/308584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